혼자임에 익숙해져 버린

저 자신을 보며

가슴 한 구석

메어오는 아픔을 느낍니다...

 

3bnPWOW.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