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언론 재벌 루퍼트 머독이 소유한 21세기폭스(21st Century Fox)가 영국 위성방송 스카이(Sky Plc)를 인수하기 위한 가격을 약 30% 높였다. 11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21세기폭스는 스카이 인수가격을 주당 14 파운드(한화 약 2만8천원)로 상향해 제시했다. 이는 스카이의 가치를 245억 파운드(36조4천500억원)로 평가한 데 따른 것으로, 2016년 12월 처음으로 제시한 인수가격인 주당 10.75 파운드(1만6천원)보다 30%가량 높다. 21세기폭스는 잉글리시 프리미어 리그 중계권 재계약을 예상보다 낮은 가격에 체결하는 등 처음 인수를 제시한 2016년 12월 당시보다 스카이의 실적이 대폭 개선돼 가격을 높였다고 설명했다.이미 스카이 지분 39%를 소유한 21세기폭스는 나머지 지분 61%를 인수, 100% 자회사로 두기로 합의하고 영국 정부에 승인을 요청했다. 21세기폭스의 인수가격 상향 조정은 거대 케이블 기업 컴캐스트와의 경쟁에서 승리하기 위한 것으로, 컴캐스트는 주당 12.5 파운드(1만8천600원)로 제시했다. 21세기폭스는 영국 규제기관의 승인을 얻으려고 스카이의 뉴스 채널을 월트디즈니에 매각하기로 합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