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찾아온 꽃샘추위로 기온이 뚝 떨어진 4일 아침. 서울 송파구 문정동 래미안갤러리 입구에는 30여개에 이르는 일명 '떴다방' 들이 아침 일찍부터 진을 치고 있었다. 인근 GS건설의 대